About The Search in Posts

전주에서 놀다!

User inserted image
                                                                                                  주교좌 전동성당
User inserted image
                                                                                          경기전
User inserted image

User inserted image

User inserted image
                                                                                              전주향교
User inserted image
                                                                          
                                                                     0902120427
어릴 적 아버지 손잡고 따라 온 전주............
30여년 전의 전주가 아니었다. 깔끔한 기와집들, 잘 정비된 길...
잠시나마 서울촌놈의 잡념과 시름을  해 준 고마운 동네.........
image

About this entry


시골가는 길..

User inserted image
                                                                                      유명한 천주교 성지입니다...나바위성당 입구

User inserted image
                                                                              나바위 마을의 담벼락-- 슬로우 시티.....달팽이.....

User inserted image
                                                                                                                     0902110728
               시골집 앞마당...................가족들이 조금씩 땀흘려 일군 자랑스런 공간!!!
image

About this entry


시골집..서리꽃.....Frostwork

User inserted image


User inserted image


User inserted image


User inserted image


User inserted image


User inserted image


User inserted image


User inserted image
                                                                                              0902110205
  
늦가을 시골집 아침 모습이다.
내가 자란 집은 담장이 없다.
너무 좋은 곳이지만 자주 못간다..
꽃과 나무를 좋아하셨던 어머니..가족들
   세월은 이런 아름다움도 못보고 못느끼게 만든다..

image

About this entry


소담스런 감구경 하실래요?..Persimmon Tree

User inserted image

User inserted image

User inserted image
Oct 13,2007

전북 완주군 동상면이라는 마을이 있습니다.
이 마을의 자랑은 역시 "감"이고,특히 씨없는 종자인 고종시입니다.
전주에서 북쪽 방향으로 차로 삽십여분..
봉동과 고산이란 마을 거쳐 산중에 위치한 마을입니다.
더 위로 올라가면 운일암,반일암과 대둔산을 만날 수 있습니다.
보통의 전북지역은 쌀농사가 주류인데, 이 곳은 감재배를 통한 곶감생산이 주종입니다.
한마디로 산골마을입니다. 늦게 해를 보고, 일찍 해가 지는 그런 마을.......
산을 조금만 올라도 온갖 산열매(참다래,느릅,버섯)들이 널려있습니다.
이 곳 지역의 총생산 중 60% 정도라니 거의 감나무마을이라 할 수 있죠.
감은 여러 지역에서 각각의 특색을 이루며 많이 재배하는 친숙한 먹거리입니다.
경북 상주,충북 여러 지역도 생산량이나 품질면에서 뒤지지 않습니다.
그런데, 동상면 곶감만들기의 특징은 철저히 자연방식에 의해 만들어진다는 겁니다.
과수원 방식이 아닌 깊은 산중에 널려 있는 감나무의 감을 따기 때문에
힘들고 고단한 일이 아닐 수 없습니다. 고종시는 씨가 없어서 먹기가 매우 편합니다.
그래서 최종적으로 만들어지는 고종시 곶감가격은 높을 수 밖에 없고,
보통의 도시소비자들은 쉬이 먹을 수도 없습니다.
가격은 기억이 안나지만......매우 높았습니다..
이번에 내려가 만난 담당공무원은 어떤 작물이든 소출이 예년보다 떨어져
농민들의 한숨이 길다고 걱정했습니다....
사실 농촌 어려운 점은 어제 오늘 이야기는 아닙니다..
중요하게 보는 점은 농촌은 아직도 여러모로 부족한 게 많지만,
도시사람들이 갖지 못하는 좋은 것도 많다는 겁니다...




image

About this entry


COEX

Oct 16,206
영화 '광식이 동생 광태'를 떠올린다.......
여자는 짐작대로 움직이지 않는다고 했던가?
답답한 광식이도 나중엔 움직였던 것 같다..

도시의 하늘에도,삼성동 코엑스의 천정위에도
가을은 있었다.

요근래 하늘을 제대로 바라본 적이 없었다......
어릴적 시골, 저녁무렵까지 밖을 서성이다가
서산위로 지는 해 주위를 둘러싼 노을에 넋을 잃은 채 한참을 취하곤 했다.
그 감정은 우울함도 있었고,신비로움도 있는 형언키 어려운 그 무엇이었다.
타는 노을 붉은 색에 취했던 그날들...
코스모스 우거진 길가는 잠자리들로 가득했는데........
뭉크는 왜 노르웨이의 저녁하늘에서 ''절규,를 느꼈을까?






image

About this entry


The house in my childhoood




User inserted image


Oct 06,2006
Andae-dong
어린 시절을 보낸 시골집...
감나무가 그토록 높아 보였었는데......
이번에 본 감나무는 너무도 작아보였다........

어머니...건강하세요~~
image

About this entry




Tag Cloud

Categories

All (681)
The Other Side (242)
Factory (181)
People(MANINBO) (26)
Archives (26)
Saltern (142)
Himalaya (44)
National Assembly (1)

Notice

Calendar

«   2020/02   »
S M T W T F S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History